1026사태 박정희 암살 남산의부장들

이슈|2020. 10. 18. 22:14
반응형

1026사태 박정희 암살 남산의부장들



안녕하세요 이코니입니다.

이번엔 1026사태 박정희 암살 남산의부장들에 대해서 

말해보고자 합니다.



 

1026사태 

   - 1026사태(십이육사태)는 1979년 10월 26일 저녁 7시 40분경 서울 종로구 궁정동 중앙정보부 안가에서 중앙정보부 부장 김재규가 대통령 박정희를 시해한 사건입니다. 


1026사태 박정희 암살 

   - 1026사태는 1972년에 시작된 유신체제는 중화학공업에 대한 무리한 투자로 경제의 악화를 가져왔고, 장기집권에 대한 통치와 대외적으로 한국의 인권상황의 개선을 종용한 미국 행정부와의 불화 등 경제적 모순이 반정부 시위로 폭발하여 정치적 위기를 맞게 되었습니다. 



   이런 상황에서 그 해 10월 16일 부마민주항쟁이 일어나자 이를 진압하기 위해 18일 부산에 비상계엄령이, 20일 경남 마산 창원에 위수령이 발동되었습니다. 더욱이 집권층 내부의 갈등이 부마사건의 처리문제로 더욱 커지게 되었습니다.

  


  

10월 16일 부마민주항쟁 알아보기 > 10월 16일 부마민주항쟁이란 무엇인가


  10월 26일 만찬 도중에 김재규는 박정희와 차지철을 살해하는데, 이에 대해서는 여러가지 설이 있습니다. 이 사건으로 유신체제가 무너졌으며, 전두환정권이 수립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. 



 

남산의부장들

   - 남산의 부장들이라는 영화는 올해 초에 개봉하였는데 내용이 바로 박정희 암살과 같은 1026사태에 대한 이야기를 다루었습니다. 1026사태 40일 전, 미국에서는 전 중앙정보부장 박용각(곽도원)이 청문회를 통해 전 세계에 정권의 실체를 고발하며 파란을 일으킵니다. 그를 막기 위해 중앙정보부장 김규평과 경호실장 곽상천(이희준)이 나서고, 대통령 주변에는 충성 세력과 반대 세력들이 뒤섞이는 내용을 다루고 있습니다.




   - 영화상 박정희 대통령은 배우 이성민이며 김재규 역할을 하는 사람이 바로 이병헌입니다. 영화를 보면 사실을 기반한 내용이라 긴장감을 가지고 배우하나하나 표정들과 행동들을 유심히 보면서 영화를 봤던 기억이 있습니다. 



   - 박정희를 암살하고 어느곳으로 갈지를 비중있게 다루고 있습니다. 남산으로갈지 육본으로 갈지를 결정하는 대목에서 역사적 사실로는 육본으로 가게되면서 벌을 받게 되는데, 과연 남산으로 가게되었다면 어떻게 되었을지 궁금하기도 합니다. 




김재규

   - 김재규는 육사를 졸업하고 5.16군사정변 직후 군정하에서 호남비료 사장을 역임했습니다. 9대 국회의원으로 정계에 입성한 뒤에는 건설부 장관, 중앙정보부 부장 등 요직을 거치게 되었습니다. 이는 박정희 대통령과같은 지역 출신 / 육사동기인 덕분에 박정희대통령이 김재규를 중용했다고 합니다. 

 


 

이상으로 1026사태 박정희 암살 남산의부장들에 대해서

 알아본 이코니였습니다.



항상 정확한 정보와 신속한 정보를 제공하기 

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.이 포스팅이 도움이

되었다면 공감하트(♥) 또는 SNS에 공유하셔도

좋습니다.하지만 무단으로 복사해가는 부분은 

해서는 안됩니다. 부탁드리겠습니다.


항상 블로그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.

이 정보가 조금이나마도움되셨길 바랍니다. 

 


반응형

댓글()
  1. BlogIcon 청두꺼비 2020.10.19 06:29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이 영화를 보고 많은 생각이 들더라고요.... 하지만 국가를 다스리는 방법이 달라서 그렇지 국가를 사랑하는 마음은 다 똑같은 것 같았어요.

  2. BlogIcon 空空(공공) 2020.10.19 08:45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10.26 다음날이 선명히 가업납니다
    관련하여 저도 비슥한 포스팅을 몇번 올렸습니다

  3. BlogIcon ilime 2020.10.19 13:04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많은 생각을하게 해주는 영화인 것 같습니다.
   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

  4. BlogIcon 여퐝 2020.10.19 13:10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이렇게 남산의 부장들을 보니 감회가 새롭군요,

  5. BlogIcon ㏂㏘ 2020.10.19 16:39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오옹.. 흥미롭게 잘 봤습니다. 영화는 생각없이 봤는데...

  6. BlogIcon 오이가싫어 2020.10.19 17:15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많은 생각을 하게 되네요.. ㅎㅎ

  7. BlogIcon 유짱블리 2020.10.19 21:11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저두 이 영화봤었는데 게시물로 읽으면서 보니까 또 다르게 다가오네용 :)

  8. BlogIcon 지요(JIYO) 2020.10.19 21:56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남산의 부장들이란 영화가 있었군요...
    영화를 보면 많은 생각이 들 것 같습니다.
    역사적인 사건을 담고 있는 영화니 다음에 꼭 봐야겠습니다.^^

  9. BlogIcon kangdante 2020.10.20 07:34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영화는 영화일 뿐이라고 하지만
    역사적 사실을 왜곡하는 것은 지양해야 할 것 같아요
    리뷰 잘 보고 갑니다.. ^^